열람한작품
이용권구매
TOP
Title
      •  
      • 오일룡
        1968년 [방랑의 기사]로 데뷔. 만화방 전성기시절 소년독자들에 인기를 얻었던 중견작가. 전쟁, 스포츠 등 전통적인 ‘남성만화’에 강한 면모를 보였다. 리얼한 그림 체로 우리나라 극화식 만화의 한 전형을 제시했던 작가다. 현재도 창작일선에서 왕성한 창작을 지속하고 있는 ‘일선 만화인’. 만화가협회 일에도 적극 나서는 등 우리 만화 계의 선-후배간을 잇는 ‘허리역할’을 맡고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