열람한작품
이용권구매
TOP
Title
      • 찜하기
        • 프리미엄소설 완결작품
          전15권
        • 나린신공
        • 글작가
        • 장르
          :  무협
        • 업데이트
          :  2017-07-18
        • 전체권수
          :  15권
        • ※ 저작권사의 요청으로 권당 결제만 가능한 작품입니다.
        • ※ 본 작품은 ( PC + mobile ) 동시 열람이 가능합니다.
      대여 단권 900원
      대여 결제
      전권 정가 12,600원 ( 전 14권 )
      구매 단권 3,200원
      구매 결제
      전권 정가 44,800원 ( 전 14권 )
      작품정보 결제방식 보기
      정액 대여 구매
      "흐응~ 재미있는 아이네. 품고 있는 건 거대한 주제에 그릇은 이토록 작으니."
      "꼬마야. 좀 웃긴 만남이긴 하지만 이것도 인연인데 내 제자 해보지 않을래? 일 년 뒤에는 떠나야할 예정이지만 그래도 그릇정도는 키워줄게."
      호수에서 낚인(?) 기이한 여인과의 만남으로부터 모든 운명이 부서진다.
      "그런데 사부님. 무공 이름은 뭐예요?"
      "응? 이, 이름? 아, 음. 그러니까… 그래. 나린신공이란다."
      "…사부님 이름이 뭐였죠?"
      "뭐야. 사부 이름도 잊어버린 거니? 내 이름은 나린이잖니."
      "……."
      운명마저 넘어서는 무적의 나린신공을 익힌 희우의 이야기가 지금 시작된다!
      三十七章. 단결하는 북해
      三十八章. 빙정의 선택을 받은 자
      三十九章. 폭풍설(暴風雪)의 아래에서
      續, 三十九章. 폭풍설(暴風雪)의 아래에서Ⅱ
      四十章. 빙설의 신(氷雪之神)
      續, 四十章. 빙설의 신(氷雪之神)Ⅱ
      四十一章. 그들이 없는 자리에서